수은지원 프로젝트 ‘올해의 거래(Deal of the Year)’ 선정

Park Sae-jin Reporter() | Posted : March 19, 2009, 11:09 | Updated : March 19, 2009, 11:09

한국수출입은행은 지난해 3억 달러를 지원한 페루 액화천연가스(LNG) 개발 프로젝트가 세계적인 금융전문지 '프로젝트 파이낸스(Project Finance)'로부터 '2008 올해의 거래(Deal of the Year 2008)'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페루 LNG 개발사업은 페루 정부가 남미 최대의 LNG 수출국으로 도약하기 위해 추진한 대규모 사업으로 우리기업 중에는 SK에너지(주)가 사업자로 참여했다.

'프로젝트 파이낸스'誌는 총 38억 달러에 달하는 대규모 사업비를 수출입은행과 IFC, IDB 등 국제금융기구로부터 프로젝트 파이낸스 방식으로 지원받고, 일부는 페루 현지 시장에서의 채권발행 등을 통한 자금 조달 방식을 높이 평가했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페루 LNG 개발사업 지원을 통해 우리나라의 가스 자주개발율 제고에 기여했다"며 "우리기업의 남미 자원부국 자원개발사업 진출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강소영 기자 haojizhe@ajnews.co.kr
< '아주경제' (ajnews.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