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아·오원빈, ‘The Wind’ 캐스팅! 제주도 올로케이션

Park Sae-jin Reporter() | Posted : April 20, 2015, 15:49 | Updated : April 20, 2015, 15:49

[사진=고은아 오원빈]

아주경제 김은하 기자 = 배우 고은아와 오원빈이 영화 ‘The Wind’의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영화 ‘The Wind’는 ㈜레드로버와 제주MBC가 공동으로 제작하는 3D영화로, 영화 ‘아빠를 빌려드립니다’의 김덕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게 됐다.

​‘The Wind’는 서울에서 생활하면서 상처받았던 마음을 치유하기 위해 제주도로 내려오게 된 남자 주인공 지환(오원빈)이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진 은수(고은아)를 만나게 되고, 서로를 통해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그린다.

​특히, 작년에 출연했던 영화 ‘스케치’에서 선보인 강렬하고 심도 있는 연기와는 반대로 특유의 통통 튀는 긍정적인 매력을 선보이게 될 고은아와 스크린 첫 주연을 맡으며 본격적인 배우의 길에 들어선 오원빈의 신선한 조합과 고은아, 오원빈이 어떤 케미를 선보일지 기대되는 작품.

​이번 영화 ‘The Wind’는 제주도에서 올 로케이션으로 촬영 될 예정으로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김덕수 감독의 감성적인 연출이 더해져 큰 시너지 효과를 창출해 낼 예정이다.

​오는 21일 첫 크랭크인을 앞둔 ‘The Wind’는 올 하반기 개봉을 목표로 제주도에서 촬영에 돌입한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