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루셜텍, BTP 글로벌 판매 3000만대… 4분기 역대 최대 판매 확실시

Park Sae-jin Reporter() | Posted : October 15, 2015, 11:37 | Updated : October 15, 2015, 11:37
아주경제 윤태구 기자 =모바일 입력 솔루션 전문기업 크루셜텍은 자사의 주력제품인 BTP(Biometric TrackPad; 모바일 지문인식모듈) 누적 판매량이 3000만대를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크루셜텍 임직원들은 이날 판교 본사에서 BTP 누적판매 3000만대 돌파를 기념하는 자리를 갖고 그 동안의 노고를 격려하며 4분기 이후 더 큰 성장을 대비한 결의를 다졌다.

세계 최초 지문인식 스마트폰인 후지츠(Fujitsu) 디즈니폰에 BTP를 공급한 이래 지난 해 3월까지 약 1년 반 동안 누적 판매량 1000만 대를 기록한 바 있는 크루셜텍은 최근 6개월 사이에 그 두 배에 가까운 2000만대 판매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회사 측은 지난 해 말 이후 모바일 지문인식 시장의 개화로 지문인식 스마트폰이 보편화 되고 Huawei, Meizu, OPPO, Vivo, Sony, Google(Nexus), LG, MS 등 유수의 글로벌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크루셜텍의 BTP를 채택하여 최근 공급량이 급격히 증가한 결과라 설명했다.

또한, 출시를 앞둔 글로벌 고객사들의 프로젝트들이 여전히 줄을 잇고 있어 올 4분기 판매량은 역대 최대를 기록할 것이 확실시 되며 작년 4분기 이후 판매실적이 뚜렷한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어 향후 판매 전망은 더욱 밝은 것으로 알려졌다.

크루셜텍 김종빈 사업총괄 대표는 “우수한 경쟁력을 갖춘 BTP가 시장과 함께 성장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며 “BTP 양산에 차질이 없도록 최근 베트남 공장의 생산 캐파를 월 1000만대까지 확충하였고, 적극적인 고객사 대응을 위해 중국 법인을 설립하는 등 BTP 비즈니스 급성장에 완벽히 대처하고 있다” 고 말했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