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ED 개발 주도’ 오창호 LGD 부사장, 과학기술훈장 혁신장 수훈

장은영 기자() | Posted : April 21, 2021, 10:30 | Updated : April 21, 2021, 10:30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이 ‘2021년 과학의 날’을 맞아 과학기술훈장 혁신장을 수훈했다. 과학기술훈장은 정부가 국가의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뚜렷한 자에게 수여하며, 과학기술인에게는 최고의 영예에 해당한다.

21일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오 부사장은 1991년 LG디스플레이에 입사 후 액정표시장치(LCD) 패널설계 및 제품개발에 이어, 차세대 기술인 대형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제품개발을 주도했다.

그는 2013년 1월 세계 최초 OLED TV 양산 성공에 핵심적 역할을 하는 등 대한민국 과학기술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고, 디스플레이 산업 경쟁력 향상 및 신시장 개척에 기여한 공로로 훈장을 받게 됐다.

또 OLED 기술을 기반으로 기존 디스플레이는 불가능했던 롤러블(Rollable) TV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하는 등 대한민국이 미래 디스플레이 산업을 지속 주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 점을 인정받았다.

OLED TV 양산 1호 제품은 그 가치를 인정받아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 전시돼 있다.

오 부사장은 “우리나라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게 돼 영광”이라며 “올해 본격적인 OLED 대세화로 대한민국 디스플레이 산업의 위상을 공고히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창호 부사장. [사진=LG디스플레이 제공]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