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美 가맹사업 본격화...하와이 호놀룰루점 오픈 예정

신보훈 기자() | Posted : April 14, 2022, 11:05 | Updated : April 14, 2022, 14:43

교촌에프앤비 미국법인에서 직영매장으로 운영중인 교촌치킨 부에나파크점.[사진=교촌에프앤비]


교촌에프앤비는 유통 전문 업체 BMK의 자회사인 BMH LLC와 하와이 지역 멀티유닛 가맹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멀티유닛 계약은 한 지역에 한 가맹사업자(법인)에게 복수의 매장을 열 수 있는 권한을 주는 방식이다.
 
BMH는 미국 하와이주에서 다양한 유통망을 보유하고 있으며, 미국 프랜차이즈 사업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 교촌치킨 하와이 1호점은 연내 호놀룰루 키아모쿠 지역에 들어설 예정이다.
 
교촌치킨은 이번 하와이 진출을 미국 내 가맹사업 전개를 위한 디딤돌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교촌은 현재 미국 법인을 통한 직영사업만 운영하고 있다.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은 "하와이는 미국 내에서도 외식 비용 지출이 큰 지역이자, 세계적인 휴양지로 미국뿐만 아니라 타 국가에도 교촌 브랜드를 알리기 적합한 곳"이라며 "하와이 가맹사업을 시작으로 미국 본토에도 본격적인 가맹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촌은 미국과 중국, UAE,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6개 국가에서 총 68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