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통합 모바일 고객 앱 '마이기아' 새 단장

김상우 기자() | Posted : May 29, 2022, 09:52 | Updated : May 29, 2022, 15:51
국내 첫 자동차 통합 모바일 고객 애플리케이션인 ‘기아 빅(Kia VIK)’이 ‘마이기아(MyKia)’로 새롭게 단장했다.

기아는 29일 기존의 기아 빅 앱을 마이기아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기아 빅은 차량 구매 정보와 운행 유지관리 등 고객의 자동차 생활 전 과정을 스마트폰 하나로 관리할 수 있다. 2018년 출시 이후 회원 수 250만명의 대형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기아는 기아 빅 회원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고객의 요구를 더욱 세분화해 반영하고 서비스 수준을 높이고자 마이기아로 대대적 개편에 나섰다. 마이기아는 홈 화면 색상이 고객 차량 종류 색상과 동일하다. 사용자 데이터와 차량 상태에 따라 맞춤형 콘텐츠를 구성, 고객은 주행 전 홈 화면에서 실시간 날씨와 소모품이나 정비 현황 등을 파악할 수 있다.

또한 △차량 이상 감지 시 △차량 정비 시 △EV 충전 시 등 다양한 주행 상황에 맞는 필요한 메시지를 홈 화면에 표시했다. 기존 기아 빅에서 제공한 정비 이력 확인과 소모품 관리 외에도 △자동차 보험 △차량 할부 △주차료 등을 일목요연하게 표시한다. 월별 유지비 차트와 항목별 지출 내역 통계도 그래프로 제공해 고객의 효율적인 차량 관리를 돕는다. 정유사와의 제휴를 통해 주유 및 충전 비용과 정비 내역이 애플리케이션에 자동 입력돼 주유소 포인트를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 충전소 검색 기능을 고도화해 △충전기 타입 및 특성 △충전 서비스 제공사 △즉시 충전이 가능한 충전소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기아는 이날부터 6월 19일까지 고객 이벤트를 마련했다. 구글 플레이 또는 애플 앱스토어에서 마이기아 검색 후 평점 및 리뷰란에 기대평을 작성하고 캡처 응모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LG스탠바이미(2명) △PING 드라이버(5명) △백화점상품권(20명) △모바일 치킨 상품권(100명) △커피 상품권(300명) 등을 제공한다.

기아 관계자는 “마이기아는 국내 완성차 브랜드가 직접 제공하는 서비스 중 최고 수준의 개인화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해 자동차 생활에 윤택함을 더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기아]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