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베리 NFT 주가 10%↑…'원숭이두창' 법정감염병 지정될까?

정세희 기자() | Posted : May 31, 2022, 13:40 | Updated : May 31, 2022, 13:40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블루베리 NFT 주가가 상승 중이다.

3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블루베리 NFT는 이날 오후 1시 39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235원 (10.13%) 오른 2555원에 거래 중이다.

블루베리 NFT는 원숭이 두창 관련주다.

31일 질병관리청은 세계 각국에서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는 원숭이두창의 위험성을 평가하고 향후 대응방향을 논의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브리핑에서 "오늘 오후 질병청 차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위기평가회의를 연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원숭이두창의 법정 감염병 지정 여부와 경보 수준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