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태풍 힌남노로 인해 인명 피해 이어져

(포항) 최주호 기자() | Posted : September 6, 2022, 18:59 | Updated : September 6, 2022, 18:59

7명이 실종됐다는 포항시 남구 인덕동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 배수 작업 장면. [사진=경북도 소방본부]

경북 포항시에서 제11호 태풍 힌남로로 인한 인명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6일 포항남부소방서에 따르면 오전 7시 57분께 남구 오천읍 도로에서 A(75)씨가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뒤 인근에서 1시간여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이어 남구 오천읍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실종된 60대 여성이 실종 신고 6시간여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아파트 주민 A씨는 오후 3시 35분께 지하 주차장 49번과 50번 기둥 사이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이날 오전 9시를 전후한 시각에 차량을 지상으로 옮기기 위해 지하 주차장으로 내려갔다가 연락이 끊겨 가족들이 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배수 작업을 벌이는 등 수색에 나섰으나 A씨는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7명이 실종됐다는 포항시 남구 인덕동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 모습. [사진=경북도 소방본부]

또한 A씨 외에 남구 인덕동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차를 빼러 간 주민 7명이 한꺼번에 실종돼 소방당국이 구조 작업을 진행 중이지만 물이 차 있어 구조 작업이 지연되고 있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