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양절 연휴 마친 홍콩증시, 5% 이상 급등

최예지 기자() | Posted : October 5, 2022, 11:36 | Updated : October 5, 2022, 11:42

[사진=AP·연합뉴스]

중양절(重陽節·음력 9월 9일) 연휴를 마치고 재개장한 홍콩 증시의 항셍지수가 5일 5% 이상 오르는 고공행진 중이다.

이날 오전 10시31분(현지시간) 홍콩 항셍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5.10% 급등한 1만7951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이날 개장 직후엔 하락세를 보였으나 이내 상승세로 전환한 뒤 상승폭을 더 늘렸다. 홍콩증시 대표 기술주의 주가를 반영한 항셍테크지수(HSTECH)도 같은 시간 6% 이상 치솟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긴축 속도 조절 기대감, 중국 부동산 호재, 환율 안정 등으로 투자 심리가 되살아난 것이 주가 상승 재료로 작용했다. 애초 연준은 오는 11월 회의에서도 기준금리를 0.75포인트(p) 인상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전날 나온 제조업 지표 등에서 경기 둔화세가 뚜렷하게 감지되면서 연준이 고강도 긴축을 지속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또 이날 홍콩 증시에서 바이두, 비야디 등 대형주들이 강세로 출발한 것도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바이두, 비야디의 주가는 이날 오전 각각 6%, 8% 이상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